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완섭 서산시장, 제5회 충남도 지방정부회의서 '임신·출산·육아 정책 수당 통합' 건의

기사승인 2024.02.22  08:11:39

공유
default_news_ad2
21일 이완섭 서산시장이 충남도청에서 열린 제5회 지방정부회의에서 '임신·출산·육아 정책'에 대해 개선을 건의했다.

이완섭 서산시장이 저출산 문제 해결에 발 벗고 나섰다.

이 시장은 충남도청에서 열린 제5회 지방정부회의에서 '임신·출산·육아 지원 수당 통합'을 건의했다.

올해 1월 기준 임신과 출산, 육아와 관련해 66개의 사업을 추진 중이며 그 중 현금 지원은 14개 사업으로 출산 가정당 최소 6천200만 원에서 최대 8천3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문제는 지원 정책들이 목적과 대상이 유사하거나 중복되지만, 소관 부처와 정책별 지원 조건, 지원 금액 등이 각각 달라 시민의 혼란을 유발하고 정책 체감도도 낮다는 것이다.

이에 이 시장은 정책 실효성과 시민 체감도를 높이기 위해 유사, 중복 사업을 간소화하고 임신·출산·육아에 대한 분야별 현금 지원을 통합해 지급할 것을 건의했다.

또한 지원 정책을 통합할 정부 차원의 컨트롤타워 마련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제도 개선을 위해 도(道), 지자체의 관심과 노력을 촉구했다.

이완섭 시장은 "과감한 행정 혁신을 통해 행정 인력과 예산 활용의 비효율성을 개선하고 국민의 피부에 직접 와닿는 정책들이 마련될 수 있도록 정책 혁신에 대한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고 강조했다.

한편, 이 시장은 그간 다양한 행정 혁신을 제안해 왔으며, 그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해 전국 지자체 공무원이 뽑은 '올해의 지방자치 CEO'에 선정됐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